토스-신한금융, 제3인터넷전문은행 추진

경제 / 손지혜 기자 / 2019-02-11 16:04:39
  • 카카오톡 보내기
금융부문의 노하우와 토스의 혁신성 시너지 예상

신한금융그룹과 비바리퍼블리카(토스)가 제3인터넷전문은행 참여를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 신한금융과 비바리퍼블리카는 인터넷전문은행 설립을 추진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협력하기로 했다고 11일 밝혔다. [뉴시스]


신한금융그룹과 비바리퍼블리카는 인터넷전문은행 설립을 추진하고 사업모델 구축과 컨소시엄 구성 등에 적극적으로 협력하기로 했다고 11일 밝혔다.

양사는 이를 위해 약 20명 규모의 공동 추진단을 구성해 컨소시엄 구성과 참여사 지분율, 자본금 규모 등을 논의한 뒤 3월 27일 예비인가 신청에 참여할 예정이다.

특히 제3인터넷전문은행 예비인가 평가 때 혁신성에 높은 배점이 배정된 만큼 금융 소비자에게 혁신적인 상품·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컨소시엄 구성에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이번 협업으로 두 회사는 신한금융이 보유한 금융부문의 노하우와 안정성, 토스가 지닌 혁신성과 창의성의 시너지를 예상하고 있다.

비바리퍼블리카 관계자는 "안정적인 자금을 확보한 데다, 신한금융그룹과 협력을 하기로 한 만큼 인터넷 전문은행 진출을 기대하고 있다"며 "인가 준비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UPI뉴스 / 손지혜 기자 sjh@upinews.kr

 

[ⓒ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