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강원·경북 첫 한파특보…15년 만에 가장 빨라

/ 손지혜 / 2019-10-08 17:59:13
  • 카카오톡 보내기
경기도와 강원도, 경상북도 일부에 올가을 첫 한파주의보가 발효된다.

▲ 작년 첫 한파주의보가 내려진 12월 5일 오전 경기 고양시 백석역 인근 버스정류장에서 시민들이 두꺼운 옷차림으로 출근길 버스를 기다리고 있다. [정병혁 기자]

기상청은 8일 오후 11시 경기 연천·포천·가평·양평, 강원 태백·평창·횡성·철원·화천·양구·인제 등, 경북 영주·의성·청송·봉화 등에 한파주의보를 발효한다고 밝혔다.

기상청은 "오늘 오후부터 우리나라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하는 가운데 밤사이 복사냉각으로 기온이 뚝 떨어질 것"이라며 "내일 아침 기온은 오늘보다 5도 이상 낮아지겠다"고 설명했다.

한파주의보는 △ 전날보다 아침 기온이 10도 이상 낮아져 3도 이하이고 평년값보다 3도 낮을 것으로 예상되는 경우 △ 이틀 이상 아침 최저기온이 -12도 이하로 지속될 경우 △ 급격한 저온 현상으로 중대한 피해가 예상되는 경우 등 3가지 가운데 하나라도 해당하면 발효된다. 한파 경보는 주의보 조건보다 추위가 더 심할 때 내려진다.

이번 한파특보는 2001년 한파특보를 운영한 이후 두 번째로 빠르다. 가장 빠른 한파특보는 2004년 10월 3일이다. 10월 한파특보는 2004년을 비롯해 2010년 10월 25일, 2016년 10월 31일에 이어 이번이 네 번째다.

9일 아침 기온은 1∼12도, 낮 기온은 19∼23도로 예보됐다. 주요 도시별 아침 기온은 서울 8도, 인천 11도, 대전 7도, 광주 9도, 대구 7도, 울산 10도, 부산 12도, 제주 14도 등이다.

기상청은 "한파주의보는 내일 낮 기온이 오르면서 해제될 것으로 보인다"고 예상했다.

UPI뉴스 / 손지혜 기자 sjh@upinews.kr


[ⓒ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UPI뉴스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길 42 이마빌딩 .

뉴스통신사업 : 문화, 나 00033

인터넷신문 : 서울, 아00850 | 등록일 : 2009년 5월 6일

발행인 : 박성수 | 편집인 : 김강석

청소년보호관리책임자 : 장한별

대표전화 : 02-7307-114

email: go@upinews.kr

© UPI뉴스 ALL RIGHTS RESERVED.
The United Press International, Inc. Website is at UP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