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무원 올가홀푸드, 녹색특화매장 선정…'녹색소비' 선도

산업 / 이종화 / 2020-03-26 12:39:35
올가, 환경부와 '녹색소비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올가 방이점, 환경부 지정 '녹색특화매장'에 선정
폐기물 최소화 '제로 웨이스트' 콘셉트로 시범 운영
▲ 녹색특화매장으로 운영되는 풀무원이 운영하는 올가 방이점 전경 [풀무원 제공]

친환경 소비 문화를 선도하는 풀무원 올가홀푸드가 환경부와 손잡고 제로웨이스트 중심의 녹색소비문화 확산에 나선다.

풀무원 계열의 LOHAS 마켓인 올가홀푸드(대표 강병규, 이하 올가)는 친환경 소비생활의 확산을 이어가기 위해 4월 21일부터 올가 방이점을 '녹색특화매장'으로 시범 운영한다고 26일 밝혔다.

'녹색특화매장'은 친환경 소비활동을 적극 확산하기 위해 제품 포장을 최소화하고 생활쓰레기 발생을 줄이는 제로 웨이스트(Zero Waste)를 실현하는 매장이다.

올가 방이점은 녹색제품 공급 중심의 기존 환경부 운영 '녹색매장' 제도에서 한발 더 나아가 소비자들에게 필요한 만큼만 구매하고 플라스틱 등 포장 폐기물을 줄이는 구체적인 녹색소비의 장점을 알리고 친환경 경험을 제공한다.

올가는 환경부 및 환경시민단체와 지난해 10월 '녹색소비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 제품의 유통·소비 시 불필요하게 사용되는 포장재로 인한 환경오염의 심각성을 공감하고 이에 대한 실천 방안으로 '특색 있는 녹색 매장'을 논의한 바 있다.

폐기물이 가장 많이 발생하는 부분인 포장도 친환경으로 전환한다. 제품 패키지를 재활용이 용이한 생분해성 재질로 전환하고 배송 시마다 물 100%의 친환경 아이스팩을 제공한다. 배송대행업체 '메쉬 코리아'와의 협약을 통해 전기 자전거를 활용해 2시간 이내 배송을 하는 등 탄소배출량을 감축하는 친환경 운송 수단으로 근거리 배송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매장 조성에 있어서도 녹색 소비를 장려하는 분위기를 고려한다. 친환경 설비를 도입, 냉기 유출을 최소화할 수 있는 도어형 냉장 쇼케이스와 고효율 LED 조명을 설치해 에너지 사용량을 효율적으로 관리해 절감하고 있다.

올가홀푸드 조태현 영업본부장은 "올가는 2013년부터 직영 전 매장을 환경부 지정 '녹색매장'으로 운영하며 지속가능한 지구 환경을 위해 건강한 소비문화 확산을 선도해왔다"며 "올해 방이점의 '제로 웨이스트'화를 기점으로 환경친화적 매장 운영을 지속 확대하는 한편, 고객과 함께 일상 속 녹색 소비를 실천할 수 있는 더욱 구체적인 방안을 적극 모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UPI뉴스 / 이종화 기자 alex@upinews.kr


[ⓒ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UPI뉴스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길 42 이마빌딩

뉴스통신사업 : 문화, 나 00033

인터넷신문 : 서울, 아00850 | 등록일 : 2009년 5월 6일

대표 : 박성수 | 편집인 : 류영현

청소년보호관리책임자 : 장한별

대표전화 : 02-7307-114

email: go@upinews.kr

© UPI뉴스 ALL RIGHTS RESERVED
The United Press International, Inc. Website is at UP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