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10주 연속 美빌보드 핫100 정상

연예 / 김지원 / 2021-08-03 10:03:57
"'버터' 올해 최다 1위"
그룹 방탄소년단이 10주 연속 미국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 '핫 100' 1위를 지켰다.

▲ 방탄소년단 [빅히트 뮤직 제공]

미국 빌보드는 2일(현지시간) 공식 홈페이지에 게시한 기사를 통해 "방탄소년단의 디지털 싱글 '버터(Butter)'가 최신 차트(8월 7일 자)에서 통산 9번째 '핫 100' 1위를 차지했다"라고 전했다. 이로써 '버터'는 지난 1월부터 3월까지 8주간 '핫 100' 1위를 차지했던 올리비아 로드리고(Olivia Rodrigo)의 'Drivers License'를 제치고 올해 '핫 100' 차트에서 가장 많이 1위를 차지한 곡이 됐다.

방탄소년단은 '버터'로 지난 6월 5일 자 차트에서 진입과 동시에 '핫 100' 1위로 직행, 7주 연속 정상을 지키다 7월 24일 자 차트에서 자신들의 신곡 'Permission to Dance'와 1위 '바통 터치'하는 진기록을 세운 바 있다. 지난주(7월 31일 자) 차트에서 다시 '버터'로 '핫 100' 정상을 탈환한 데 이어 최신 차트까지 연속으로 1위를 꿰찼다.

방탄소년단은 스트리밍, 라디오 방송 횟수, 음원 판매량 등 다양한 수치를 종합해 미국에서 가장 인기 있는 곡 순위를 매기는 '핫 100' 차트에서 두 곡으로 10주째 정상을 지키며 미국 내 뜨거운 인기와 탄탄한 영향력을 입증했다. '버터r'는 특히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서도 9번째 1위를 차지했다.

빌보드는 MRC 데이터를 인용해 "7월 29일까지의 주간 집계에서 '버터'의 미국 내 다운로드 수와 스트리밍 횟수는 각각 11만 2900만 건과 810만 건이었고, 라디오 방송 청취자 수는 3050만으로 집계됐다"라고 설명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Dynamite'(3회)로 한국 가수 최초 빌보드 '핫 100' 1위를 한 이래 피처링에 참여한 'Savage Love' 리믹스 버전(1회), 앨범 'BE'의 타이틀곡 'Life Goes On'(1회), '버터'(9회), 'Permission to Dance'(1회)에 이르기까지 통산 15회 '핫 100' 정상에 올랐다.

빌보드에서 새로운 역사를 써 내려가는 방탄소년단은 10개월 2주 만에 5곡을 '핫 100' 1위에 올려놓으면서 1987~88년 마이클 잭슨(9개월 2주) 이후 최단기간 기록을 세웠고, 개인이 아닌 그룹으로는 62년 빌보드 역사상 유일하게 '핫 100' 차트에서 '핫샷 데뷔'(차트 진입과 동시에 1위로 직행) 이후 7주 이상 1위를 지키다 자신들의 다른 곡으로 '핫 100' 1위 '바통 터치'를 달성하는 기록을 남겼다.

UPI뉴스 / 김지원 기자 kjw@upinews.kr


[ⓒ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UPI뉴스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81

뉴스통신사업 : 문화, 나 00033

인터넷신문 : 서울, 아00850 | 등록일 : 2009년 5월 6일

대표 : 김강석 | 편집인 : 류영현

청소년보호관리책임자 : 장한별

대표전화 : 02-7307-114

email: go@upinews.kr

© UPI뉴스 ALL RIGHTS RESERVED
The United Press International, Inc. Website is at UP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