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원 앞에 모인 팬들 "브리트니 스피어스에게 자유를"

포토연예 / 문재원 / 2021-06-24 19:12:46


23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카운티 스탠리 모스크 고등법원에서 가수 브리트니 스피어스의 후견인 박탈 관련 심리가 열리고 있는 가운데 브리트니의 팬들이 '프리 브리트니'(Free Britney)를 외치며 행진하고 있다. 스피어스는 그동안 후견인인 친부에게 모든 것을 지배당하고, 삶의 자율성을 뺏겼다며 친부의 후견인 박탈을 바란다고 밝혔다. [AP 뉴시스]

 


UPI뉴스 / 문재원 기자 mjw@upinews.kr


[ⓒ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핫이슈

UPI뉴스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81

뉴스통신사업 : 문화, 나 00033

인터넷신문 : 서울, 아00850 | 등록일 : 2009년 5월 6일

대표 : 김강석 | 편집인 : 류순열

청소년보호관리책임자 : 장한별

대표전화 : 02-7307-114

email: go@upinews.kr

© UPI뉴스 ALL RIGHTS RESERVED
The United Press International, Inc. Website is at UP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