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 어렵다지만…구직자 44%는 '합격 후 입사 포기' 경험

경제 / 김이현 / 2021-07-22 10:22:29
연봉 등 조건 불만족이 1위…37%는 입사 포기 후회
코로나19로 취업이 힘든 시기임에도 구직자 10명 중 4명은 최종합격 후 입사를 포기한 경험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22일 사람인이 올해 최종 합격 경험이 있는 구직자 358명을 대상으로 합격 후 입사 포기 현황을 조사한 결과 44.4%가 '올해 합격 후 입사를 포기한 경험이 있다'고 답했다.

▲ 사람인 제공

그 이유로는 '연봉 등 조건이 불만족스러워서'(39.6%, 복수 응답)라는 답변이 1위였다. 이어 '채용 공고와 근무, 처우 조건 등이 달라서'(33.3%), '야근 등 워라밸이 지켜지지 않을 것 같아서'(25.8%), '가고 싶은 다른 기업이 있어서'(22.6%) 등 순이었다.

지원한 기업 형태별로는 '중소기업'(77.4%, 복수 응답)의 입사 포기 비율이 압도적으로 높았고, '중견기업'(21.4%), '공기업'(6.9%), '대기업'(6.3%), '외국계 기업'(3.1%)이 뒤를 이었다.

이들 중 37.1%는 입사 포기를 후회한다고 답했다. '취업에 계속 실패해서'(39%, 복수응답)가 가장 큰 이유였고, '이후 더 좋은 곳에 합격하지 못해서'(37.3%), '알고 보니 괜찮은 기업이어서'(32.2%), '앞으로 구직난이 더욱 심해질 것 같아서'(27.1%) 등이 꼽혔다.

UPI뉴스 / 김이현 기자 kyh@upinews.kr


[ⓒ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UPI뉴스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81

뉴스통신사업 : 문화, 나 00033

인터넷신문 : 서울, 아00850 | 등록일 : 2009년 5월 6일

대표 : 김강석 | 편집인 : 류영현

청소년보호관리책임자 : 장한별

대표전화 : 02-7307-114

email: go@upinews.kr

© UPI뉴스 ALL RIGHTS RESERVED
The United Press International, Inc. Website is at UP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