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 노래연습장 손님 무더기 확진…총 63명 양성판정

사회 / 김해욱 / 2022-01-14 15:09:51
접촉자 1583명 중 62명 확진…225명은 결과 기다리는 중
서울 관악구에 위치한 노래연습장에서 코로나19 집단감염으로 총 63명이 양성판정을 받았다.

14일 서울시에 따르면 지난 7일 관악구의 한 노래연습장에 방문한 손님 1명이 최초로 확진된 이후 손님 50명, 가족 7명, 지인 4명, 직원 1명 등이 추가로 확진판정을 받았다.

▲ 지난해 3월 서울 시내 한 번화가의 노래연습장에서 시민들이 마스크를 벗고 노래를 부르고 있다. 사진은 기사와 무관함. [뉴시스]

방역당국은 최초 확진자와 접촉한 1583명 중 62명이 양성, 1296명이 음성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나머지 225명은 결과를 기다리고 있어 양성판정을 받는 인원은 더 늘어날 수 있다.

또한 방역당국은 지난 1~11일까지 해당 노래연습장을 방문한 사람들에게 검사를 안내하는 한편 오미크론 등 변이 바이러스 여부도 검사하고 있다.

이외에 종로구의 한 고등학교에서도 집단감염이 발생해 총 17명이 확진판정을 받았다. 지난 12일 운동부 소속 학생 1명이 최초로 확진된 이후 같은 학교 학생 15명과 가족 1명이 추가로 양성판정을 받았다. 

UPI뉴스 / 김해욱 기자 hwk1990@upinews.kr


[ⓒ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핫이슈

UPI뉴스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81

뉴스통신사업 : 문화, 나 00033

인터넷신문 : 서울, 아00850 | 등록일 : 2009년 5월 6일

대표 : 김강석 | 편집인 : 류순열

청소년보호관리책임자 : 장한별

대표전화 : 02-7307-114

email: go@upinews.kr

© UPI뉴스 ALL RIGHTS RESERVED
The United Press International, Inc. Website is at UPI.com